전문대정시경쟁률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파파스머프 조회 18회 작성일 2021-04-20 15:01:24 댓글 0

본문

[대구MBC뉴스] 전문대 정시 경쟁률 하락에 초비상

방송: 2020-01-15 (수) 대구 MBC 뉴스데스크
내용: 전문대 정시 경쟁률 하락에 초비상 - 윤태호 기자

진실을 향해 깊이있게 접근하는 대구MBC NEWS 공식 유튜브 채널입니다.
▼대구MBC 계정 메시지나 댓글을 통해 제보 주세요~

- 페이스북 : https://www.facebook.com/dgmbcnews
- 네이버 블로그 : https://blog.naver.com/dgmbcdigital
- 제보전화 : 053.740.9900
- 카카오톡제보 : 010.4088.1577
(친구찾기 ID검색 dgmbcnews)

R]전문대 미달 속출..."역대 최저" / 안동MBC

2021/01/19 17:16:57 작성자 : 한태연

◀ANC▶
4년제 지역대학 정시 모집에서
미달 학과가 속출했다는 소식,
지난주 전해드렸는데요.

전문대의 사정은 더 나빴습니다.

다음 달까지 계속될 자율 모집을 통해서라도
정원을 다 채우는 전문대가
아예 없을 것이라는 전망입니다.

한태연 기자가 보도합니다.
◀END▶



◀VCR▶
어제 발표한 2021학년도 전문대
정시 모집 결과
역대 가장 낮은 경쟁률을 기록했습니다.

CG]
대구권 6개 전문대 정시 모집 결과
2.67대 1에서 1.36대 1로,
지원 학과 수 제한이 없는
현행 입시제도를 고려하면
모든 전문대 경쟁률이
사실상 1대 1을 넘지 못했습니다./

미달 학과도 학교마다 절반이 넘거나
절반 가까이 됩니다.

한 전문대는 29개 학과 가운데 17개 학과에서
정원을 못 채워 60% 가까운 미달률을
기록했습니다.

한해 전 입시에서 대구의 6개 전문대 모두
정원 내 신입생 충원율이 90%를 넘긴 것과
비교하면 충격적입니다.

◀INT▶전문대 관계자
"학령인구가 줄어서 어려움이 있을 것으로
예상했지만, 이렇게 심각하게 학생 충원이
어려울 줄은 미처 예상을 전혀 못 했습니다."

다음 달 말까지 자율 모집을 통해
미달 학과 신입생을 추가로 채우겠지만,
올해는 수시 충원율이 60~80%로 크게 떨어져
100% 충원은 어려워 보입니다.

학령인구 감소와 수도권 쏠림이 심해져
지역 중하위권 4년제 대학마저
미달 사태가 발생하면서
지역 전문대로 도미노 현상이 나타났습니다.

◀INT▶전문대 관계자
"대폭적인 장학금과 같은 것을 통해서 (대구 중하위권 4년제 대학이) 수험생을 유치하다 보니까 전문대로 올 수 있는 학생 중에도 다수가 그쪽으로 많이 간 것으로 분석하고 있습니다.

신입생 부족 현상은 갈수록 심해질 전망이어서
전문대마다 학과 통폐합이나 정원 축소가
잇따를 것으로 보입니다.

◀INT▶00 전문대 입시처장
"혁신적인 학과 정원조정이 불가피할 것
같습니다. 현재 정원을 줄이는 방향,
아니면 학제 연한을 늘리는 방향,
이런 것들을 전체적으로 통합적으로 검토해야
될 상황이고요."

청년 인구는 갈수록 줄어들고
수도권 집중 현상은 심해지면서
지역 전문대가 존폐 위기로 내몰리고 있습니다.

MBC 뉴스 한태연입니다.

[단신] 강원도내 대학 정시 경쟁률 큰 폭 하락 210114

2021학년도 대입 정시모집에서
도내 4년제 대학 9곳 중 6곳의 경쟁률이
전년보다 크게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.
◀END▶
가톨릭관동대는 939명 모집에 1,835명이
지원해 지난해 3.17대 1 보다 떨어진 1.85대
1의 경쟁률을 보였습니다.

경동대도 지난해 6.6대 1에서 올해는
1.85대 1로 큰 폭으로 낮아졌고
강릉원주대는 지난해 4.22대 1보다 떨어진
2.88대 1을 기록했습니다.

한림대와 상지대,한라대도 경쟁률이 하락했습니다.

한편, 강원대와 연세대 미래캠퍼스,춘천교대는
정시 경쟁률이 지난해보다 다소 올랐습니다.//

... 

#전문대정시경쟁률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전체 2,681건 1 페이지
게시물 검색
Copyright © www.happydreams.or.kr. All rights reserved.  Contact : help@oxmail.xyz